Back To Top

VIDEO
H.eco forum
푸른 희망: 아름다운 바다 탐험 l 실비아 얼(Sylvia Earle)
2022.06.10

 

푸른 희망: 아름다운 바다 탐험
(Blue Hope: Exploring Earth’s Magnificent Oceans)

실비아 얼 / 해양보호단체 ‘Mission Blue(미션블루)’ 창립자 겸 회장, 내셔널지오그래픽협회 전속 탐험가
(Sylvia Earle / President and Chairman of Mission Blue and a National Geographic Society Explorer in Residence)
 
7,500시간 이상을 해저에 머물며 해양 보전을 위한 전반의 노력을 쏟아온 경험을 바탕으로 바다를 지키고 복원하겠다는 실비아얼의 소망은 한 번에 한 군데씩 해양보호구역을 지켜내는 점진적 성과를 보이며 견인력을 얻고 있다. 국경과 이념을 넘나들며 일하는 그는 멕시코 걸프만에서 발생한 ‘딥 워터 호라이즌 원유 유출 사고’와 같은 해양 위기 대응 방법 및 해양 보호 법안에 대해 미국을 포함한 각국 정부에 조언을 건넬 예정이다. 해양 문제가 인류에 끼치는 영향을 설명하며, 숨 쉬는 공기와 마시는 물도 바다에 달렸다고 강조한다. 해양생태계 문제에 가장 큰 원인은 인간이지만, 바다를 지킬 수 있는 유일한 희망도 바로 인간이라고 말하고 있다.
 
With more than 7,500 hours logged underwater, and the poise that comes with having worked in just about every facet of ocean conservation, Sylvia Earle’s wish to save and restore the ocean is gaining traction, one marine preserve at a time. Working beyond borders and ideologies, Dr. Earle advises heads of state in the U.S. and abroad on critical marine protection legislation and crisis response, including the Deep Horizon oil spill in the Gulf of Mexico. On public, private, and academic stages worldwide, she strives to help us understand the consequences of everything we put into—and everything we take out of—the ocean, noting that every breath of air we take and every drop of water we drink depends upon its health. Most importantly, she believes that although humans are largely responsible for many stresses on the ocean, we also are its best hope for survival.

 

  • #hecoforum2022